Trade Information 무역정보

  • 주간 무역동향
  • 중소기업 지원사업안내

주간 무역동향

홈 > 무역정보 > 주간 무역동향

전 세계의 최신 시장 동향 및 무역 관련 새 소식이 업데이트되는 공간입니다.
공지사항 상세페이지
제목 아시아 신흥시장, 지금이 진출 적기
작성일 2015-01-29 조회수 632
한국무역협회는 28일 서울 삼성동 무역센터에서 180여사의 무역업체가 참가한 가운데 2015 아시아 시장동향 세미나 및 11 컨설팅을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중국, 일본 그리고 신흥 소비시장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아세안 현지 시장 이해도가 높은 거산재팬 이순배 대표, 주 태국 상공회의소 이만재 회장 등 현지 무역상사 대표 9명이 직접 연사로 나서 생생한 현지 시장 상황을 전달하고, 각 지역 진출에 특히 관심 있는 33개 기업에 대해 11 컨설팅을 진행했다. 

첫 번째 연사로 나선 오윤아 대외경제정책연구원(KIEP) 동남아대양주 팀장이 올해 동남아 경제 성장률에 대해 지난해 보다 높은 수준의 긍정적인 전망을 제시한 가운데, 각 지역 연사들은 공통적으로 현지 유통시장의 철저한 이해 및 한국 제품 선호도 상승을 기회로 삼아 온오프 라인의 다양한 방식으로 시장을 공략할 것을 조언했다.  

미얀마 시장 연사로 나선 대화물류 조원호 지사장은 미얀마의 경우 2015년 대선이 시장상황에 큰 변수가 될 것으로 전망하며, 현지 브로커 보다는 인허가권을 가진 관련 정부부처를 통한 시장진출 전략을 권하였다. 인도네시아의 경우 오프라인 숍보다 온라인 숍의 성장이 폭발적이므로 SNS 마케팅 등을 통한 온라인 시장 진출 대비 전략이 강조되었다.  본격적인 비즈니스 시작까지 장기간이 소요되는 말레이시아의 경우 소량거래로 비즈니스를 시작하되 한국 기업의 적극적이고 선제적인 거래 제안등이 유효한 전략으로 제시되었다. 

세미나와 병행하여 진행된 11 컨설팅 세션에서는 현지 유통망, 에이전트 발굴, 홈쇼핑 등 온라인 시장 공략방법, 인허가 및 통관 애로사항 등 실질적이고 구체적인 문답이 다양하게 이뤄졌다.  

무역협회 해외마케팅지원본부 장호근 본부장은 “아시아 시장은 한류로 인한 한국 브랜드 선호, 중산층 인구 확대 등으로 실제 시장진출 기회가 무궁무진하다.”며, “우리 수출 기업들의 아시아 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현지 마케팅 사업 및 정보제공 기회를 계속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이현희 wtrade07@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