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de Information 무역정보

  • 주간 무역동향
  • 중소기업 지원사업안내

주간 무역동향

홈 > 무역정보 > 주간 무역동향

전 세계의 최신 시장 동향 및 무역 관련 새 소식이 업데이트되는 공간입니다.
공지사항 상세페이지
제목 中, 한국서 상표출원 고공행진…137.9% 성장
작성일 2014-08-20 조회수 1008

한국과 중국간 경제교류 규모가 확대되면서 최근 중국 기업들의 한국에 대한 상표출원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허청에 따르면 지난 2009년 연간 977건에 불과했던 중국의 상표출원은 2010년 1238건, 2011년 1665건, 지난해 2324건으로 급증했다. 이는 최근 3~4년간 두배가 넘는 137.9%의 성장세를 기록한 것이다.

같은 기간 전체 외국인의 출원 증가율은 42.4%를 크게 웃도는 수치로, 중국 기업이 독자적인 브랜드로 경쟁력을 갖추고 한국시장에 대한 공략을 본격적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음을 시사하고 있다.

주요 상품별 출원동향을 살펴보면 전자, 통신기기, 소프트웨어와 같은 기술집약적 상품과 의류, 가방 등 패션상품의 증가세가 뚜렷하다. 구체적으로는 전자, 통신기기 등이 2344건(11.4%)으로 가장 많았고 의류, 패션상품이 2170건(10.6%), 기계 및 관련부품이 1076건(5.2%)으로 그 뒤를 잇고 있다.

주요 출원 기업으로는 무서운 기세로 전 세계 전자상거래 시장을 석권하고 있는 알리바바와 최근 한국 스마트폰 시장에 도전장을 던진 화웨이 등이 포함돼 있어 눈길을 끈다.

중국은 브랜드와 상표권 육성의 중요성을 인식해 지난 2008년 ‘국가지식산권전략강요’를 수립했다. 이를 위한 상표분야 추진전략으로 지난 5월 발효된 상표법 개정을 통해 악의적 선등록 방지, 유명상표 보호 강화, 징벌적 손해배상 도입 등 상표 보호수준을 대폭 강화했으며, 국제상표출원 지원을 통해 글로벌 브랜드 육성도 추진하고 있다.

박성준 특허청 국장은 “중국이 앞으로도 짝퉁천국으로 남아있지는 않을 것”이라면서 “중국이 브랜드 육성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있는 만큼 우리 경쟁기업들 또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명품 브랜드 육성에 더욱 박차를 가해야 할 때”라고 말했다.

이현희 기자